기고·강연·연설·인터뷰

> 금융위원회 > 위원장 > 기고·강연·연설·인터뷰

금융권 사이버보안 관리태세 현장점검

1. 위원장님 인사 및 당부 말씀

 

우선 금융보안을 위해 불철주야 힘써주시는 금융보안원 허창언 원장님과 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림

 

지난 금요일(12.9) 탄핵안 의결 이후 현 시점은 비상시국이라 할 정도로 엄중한 상황인 만큼, 금융시장을 둘러싼 위험요인을 더욱 철저히 관리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할 필요가 있음

 

ㅇ 대통령 권한대행께서도 여러 번 언급하신 바와 같이 현재 가장 중요하고 시급한 것이 바로 국가 사이버 안보

 

특히, 금융시스템을 안정적으로 유지하기 위하여 ‘금융전산보안’이야말로 가장 중요한 요소라고 생각

 

앞서 보고에서 언급된 바와 같이, 금융권에 대한 사이버 위협 꾸준히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통합보안관제센터를 통해 효과적으로 대응하여 대형 사고로 이어지지 않은 것은 다행임

 

ㅇ 그러나, 최근 국방부 해킹 사고*에서 볼 수 있듯이 국내의 혼란한 상황을 틈타 북한의 사이버 위협 가능성이 커진 만큼,

 

* ’16.9월 군 내부 전용망(인트라넷)인 국방망 해킹으로 국방망을 쓰는 컴퓨터 700대와 일반 인터넷망을 쓰는 컴퓨터 2,500대 등 3,200대가 악성코드 감염

 

금융전산보안사이버 안보의 중요한 한 축이라는 인식을 가지고 한층 더 각별히 신경을 써주시기를 당부드림

 

이를 위해, 보안관제현황을 면밀히 점검하고 침해사고 등 이상징후 발견시 신속히 조치하는 등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할 필요

금융은 ‘경제의 혈맥’이라고 할 수 있으며, 이러한 금융분야에서 보안사고가 발생할 경우 그 손실과 피해는 매우 심각

 

우리 금융권은 지난 2013년 3월 북한의 사이버 공격을 받아 주요 은행의 전산망이 마비되고 금융소비자들이 큰 불편 겪은 사례가 있으며,

 

2014년 1월에는 신용카드사들의 고객정보가 대규모로 유출되어 크나큰 사회적 비용을 치룬 경험을 가지고 있음

 

□ 이러한 뼈아픈 경험이 금융보안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보안시스템을 대폭 정비하는 계기가 되어,

 

ㅇ 금융업권별로 흩어져있던 전산보안 Control Tower가 금융보안원으로 통합되었으며, 금융회사의 망분리가 의무화되고 내부통제가 강화되는 등 많은 진전이 있었음

 

□ 그러나, 사이버 위협이 날로 다양한 형태로 진화하고 있음을 감안하여 끊임없는 노력이 필요

 

특히 현재 국내 정치·경제상황이 엄중한 만큼, “보안을 잃으면 우리 경제를 잃는다”는 자세로 금융분야의 전산보안을 철저하게 지켜주시길 다시 한번 당부드림

 

ㅇ 아울러, 이러한 상황인식을 全 금융권이 공유할 수 있도록 전파하고, 금융감독원-금융보안원-금융회사 간 긴밀한 협력 통해 금융보안을 빈틈없이 유지해 줄 것을 부탁드림

2. 위원장님 마무리 말씀

 

365일 24시간 쉼 없이 보이지 않는 곳에서 노력하고 계신 금융보안원 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림

 

여러분이 금융보안의 최종 파수꾼이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현 위기상황에서도 흔들림 없이 금융보안을 지켜주시기 바람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금융위/금감원 합동 리스크 점검회의
다음글 보험사 CEO 및 경영인 조찬 세미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