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자료

[보도참고]서울경제(17.2.9일자)“온라인펀드 기 살리자, 발벗고 나선 금융당국”제하의 기사 관련

담당부서: 자산운용과   

등록자: 전은주 사무관

전화번호: 2100-2662

< 보도 내용 >

 

□ 서울경제는 2017.2.9.(목) “온라인펀드 기 살리자, 발벗고 나선 금융당국” 제하의 기사에서,

 

ㅇ “E클래스 창구판매 금지 등 활성화 방안 내달 발표”라고 보도

 

< 사실 관계 >

 

□ 정부는 현재 온라인펀드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마련 중에 있으며, 아직 구체적인 방안이 확정되지 않았으므로 보도에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단기금융시장법 제정방향 정책세미나(공청회) 관련자료
다음글 북한 미사일 발사 관련 관계기관 합동 점검반 회의 개최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