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해명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해명자료

한국경제 12.18일자(가판) 「집값 15억 시점, 대출신청일? 돈 나오는 날? 금융당국도 헷갈려」 보도 관련

담당부서: 금융정책과   

등록자: 황기정 사무관

전화번호: 02-2100-2832

첨부파일: (2)

1. 기사 내용

 

 한국경제는 ‘19.12.18일자(가판) 「집값 15억 시점, 대출신청일? 돈 나오는 날? 금융당국도 헷갈려」 제하의 기사에서,

 

① “은행이 … 실제 대출금이 차주의 통장으로 들어가는 날 아파트 가격이 15억원을 넘는다면 판단이 어려워진다.”

 

② “15억원 초과 아파트를 담보로 한 생활자금 대출한도가 1억원 … 여신심사위원회 승인시 1억원을 초과하여 대출 가능”

 

③ “DSR 규제가 주택구입용 목적용 대출에만 제한할 것인지, 생활자금용 대출에까지 적용할 것인지 … ”라고 보도

 

2. 해명 내용

 

  : 담보가치 산정 시점 관련

 

 금융회사에서 주택담보대출 취급시 담보가치를 산정하는 시점 대출신청일입니다.

 

 동 기준은 종전부터 은행 등 일선 금융회사에서 일관되게 운영해 오고 있는 사항임을 알려드립니다.

 

  : 생활안정자금목적 주담대 취급 관련

 

 동 사항은 금번 대책과 무관하게 9.13 대책 이후 개정된 감독규정에 따라 생활안정자금목적 주택담보대출에 대하여 동일하게 적용되는 사항임을 알려드립니다.

 

  : 차주 단위 DSR규제 적용 범위 관련

 

 12.16 대책에서 밝힌 바에 같이, 차주 단위 DSR규제는 투기지역ㆍ투기과열지구의 시가 9억원 초과 주택에 대한 담보대출차주에 대하여 대출 용도와 관계없이 적용*됩니다.

 

* 주택구입목적 주담대 및 생활안정자금목적 주담대 모두 적용

 

 금융당국은 12.16 대책 발표 이후 금융권 대상으로 설명회를 수차례 개최하여 세부사항을 설명해오고 있으며, 

 

 상기 사항은 일선 금융회사에서 모두 인지하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서울경제 12.9일자(가판)「총자산 117조 한화생명, 지금 K-ICS 도입하면 ‘관리대상’」제하의 기사 관련
다음글 금융당국과 손해보험업계가 자동차보험 인상 수준에 관한 협의를 마쳤다는 기사의 내용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연합뉴스 12.19일자 기사에 대한 설명]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