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해명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해명자료

‘GM 주무부처’ 논란…산업부는 이름만, 권한은 금융위 기재부

담당부서: 기업구조개선과   

등록자: 김선욱 사무관

전화번호: 02-2100-2922

1. 기사내용

□ 산업부는 전반적 상황을 리드하지 못하고 한국GM문제 관련 구조조정 컨트롤 타워에 혼선이 커지는 모양새라고 보도

ㅇ 또한, 실제 구조조정 권한과 협상정보는 금융위와 기재부에 집중되고 있다며, 구조조정 컨트롤타워를 기재부나 청와대로 옮겨야 한다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다고 보도

 

2. 동 보도내용에 대한 산업부 등 관계부처의 입장

□ 정부는 한국GM 문제 관련 산업부, 기재부, 금융위 등 관계부처간 확고한 공조체계를 구축하고 공동으로 긴밀히 대응하고 있음,

ㅇ 또한, 불필요한 논란과 혼선을 최소화하기 위해 산업부를 공식적인 대외 발표 창구로 일원화하여 대응하고 있는 바, 기사작성 시 이 점 유의하여 주시기 바람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파이낸셜 뉴스 2.26일자 “가상화폐 폭락 끝? 고민 깊어지는 투자자" 제하의 기사 관련
다음글 2018. 2. 27.(화) 매일경제 가판「STX·성동조선 살린다」제하 기사 관련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