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Q&A

> 정책마당 > 정책 Q&A
전체
488
페이지
1/33
정책 Q&A 정보
번호 제목
488 [가계부채 동향 점검회의]속보치를 발표하는 이유는 무엇이며, 향후에도 지속 발표할 계획인지?
487 [가계부채 동향 점검회의]한국은행 가계신용과 금감원 속보치간 차이점은?
486 [신용평가시장 선진화 방안]영업정지?시장퇴출 조치가 있는 경우 평가업무가 가능한 신평사가 1~2개에 불과한데, 그럼에도 조치할 수 있는지?
485 [신용평가시장 선진화 방안]시장에서 논의되는 대안 중 ‘복수평가제 폐지’에 대한 논의가 있었는데, 현행 복수평가제는 그대로 유지하는 것인지? 그 이유는?
484 [신용평가시장 선진화 방안]발행기업 입장에서 신평사 선정 신청제를 활용할 것인지? 감사인 지정제와 다른 점은?
483 [신용평가시장 선진화 방안]신평사 선정 신청제를 도입하는 배경? 해외 사례가 있는지?
482 [신용평가시장 선진화 방안]기존 신평사들이 동 평가방식을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인지?
481 [신용평가시장 선진화 방안]금번 도입하는 자체신용도 제도는 기존에 논의되었던 ‘독자신용등급’과 같은 것인지? 해외 사례는?
480 [신용평가시장 선진화 방안]금융회사에 대해 자체신용도를 우선 도입하고, 일반기업에 대해서는 `18년 이후에 도입하는 이유는?
479 [신용평가시장 선진화 방안]신규진입 허용시, 신규사를 단계적으로 진입시키는 방식도 고려하고 있는 것인지?
478 [신용평가시장 선진화 방안]어떤 시장여건이 구축되었을 때 신규 진입을 허용할 수 있을 것인지?
477 [신용평가시장 선진화 방안]제4 신평사 진입 관련 논의 경과?
476 [신용평가시장 선진화 방안]제4 신용평가사 진입을 당장 허용하지 않는 이유? 기존 3사의 기득권만 보장해주는 것 아닌지?
475 [가계부채]전세자금대출 부분 분할상환의 실효성 논란이 있는데?
474 [가계부채]공적 보증기관 중도금 보증건수 축소(각 2건 → 도합 2건)가 수분양자에 대한 과도한 금융제약을 초래하는 것 아닌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