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본시장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자본시장정책

[보도참고] 삼성바이오로직스 감리결과 조치안 심의 前 증선위원장 모두발언

김용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겸 증권선물위원회 위원장은 ’18.6.7일(목) 오전 10시 삼성바이오로직스 감리결과 조치안을 증권선물위원회 상정하기 前 증선위의 회의 운영원칙 등에 대해 다음과 같이 발언함

 

< 모두발언 주요내용 >

 

□ 먼저 감리위원회 위원들께 감사드림

 

감리위 위원들께서는 이 사안을 공정하고 신속하게 심의하기 위해 그야말로 온 힘을 다해 주셨음

 

두 번의 임시회를 포함하여 총 세 차례 열린 회의가 매번 10시간 넘게 진행되었고, 감리위원회 최초로 대심제도 시행되었음

 

ㅇ 증선위에 제출된 감리위원회 심의결과에 치열했던 논의내용이 잘 담겨있고, 회의 운영에 있어서도 과거에 비해 큰 진전이 있었다고 생각함

 

→ 감리위원님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그 결과물이 증선위 심의에 많은 도움을 줄 것이라 믿음

 

증권선물위원회이번 안건의 중요성을 깊이 인식하고 있음

 

자본시장의 존립근거‘신뢰’에 의문이 제기되어 국내외 투자자들이 혼란을 겪고 있다는 사실도 잘 알고 있음

 

이번 사안은 시장에 미치는 파급효과가 크고, 많은 국민들의 이목이 집중되어 있는 만큼, 증선위의 판단 하나하나가 시장참가자들의뢰에 미치는 영향이 매우 클 것

 

 증선위는 우리 자본시장의 신뢰도를 결정할 수 있는 역사적인 시험대 앞에 서 있다는 마음가짐으로 이번 심의에 임할 것임

 

이해관계자 모두가 납득할 수 있는 균형된 결론을 내릴 수 있도록 몇 가지 회의 운영원칙밝혀두고자 함

 

첫째, 증선위의 모든 판단과 결정객관적 사실관계국제회계기준을 토대로 어떤 선입견도 없이 공정하게 이루어질 것임

 

- 이를 위해 금감원 조치안의 내용을 면밀히 검토해 나가겠음

 

ㅇ 둘째, 회사회계법인에게 소명기회를 최대한 보장하겠음

 

- 심의에 필요한 범위에서 대심제를 적극 활용할 계획임

 

ㅇ 셋째, 심의과정에서부터 최종 결정에 이르기까지 민간위원세 분의 전문성과 판단을 최대한 존중하겠음

 

증권선물위원회투자자를 보호하고 공정한 경쟁을 촉진함으로써 자본시장의 신뢰성과 효율성을 높이고자 하는 법률에 따른 사명을 지니고 있음

 

독립성*’과 ‘무결성(integrity)’을 통해 시장의 신뢰를 지켜나가는 데에증선위의 존재 이유가 있다고 믿고 있음

 

* (금융위설치법 §3②) 금융위원회는 「정부조직법」 제2조에 따라 설치된 중앙행정기관으로서 그 권한에 속하는 사무를 독립적으로 수행한다.

 

증선위 위원 전원대통령이 임명한 공직자로서 헌법 제7조에 따라 국민에 대하여 책임을 지며,

 

특별히 국가공무원에게는 성실하고 공정하게 직무를 수행해야 할 의무가 부여되어 있음

 

이번 사안의 조사자인 금감원 뿐만 아니라 조사대상인 회사와 회계법인이 점을 유념하고, 앞으로의 심의과정에서 사안의 실체가 파악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주길 바람

 

마지막으로, 금융위·금감원 직원 등 모든 회의 관계자들에게 정보 보안을 각별하게 당부드림

 

ㅇ 이 사안에 대한 시장의 관심이 매우 높은 상태

 

증선위의 최종 결정이 내려지지 않은 상태에서 부정확한 정보가 누설되는 경우 시장에 상당한 혼란이 발생할 수 있음

 

증선위의 최종 결정가장 공정하고 신속한 방식으로 일반에게할 것을 약속드림

 

 비밀 누설시장의 혼란을 초래할 수 있다는 점과 그에 따른 적 책임이 가볍지 않다는 점을 다시 한 번 각별히 인식해 주시길 모든 분들께 당부드림 (끝)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보도참고] 조선일보 6.6일자 「국민연금 경영참여 쉽게 ‘5%·10%룰’ 완화 추진」제하 기사 관련
다음글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코스닥 시장 점검을 위한 시장 간담회」 개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