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내용 바로가기
[보도설명] 정보보호 관리체계(ISMS) 인증을 획득한 가상자산사업자 대부분이 신고접수를 위한 절차를 진행중에 있습니다.
2021-09-23 조회수 : 1239
담당부서FIU 기획협력팀 담당자고선영 사무관 연락처02-2100-1741

1. 기사 내용

 

조선일보는 9.23일자 “‘미신고 코인거래소222만명 23000 넣었다제하의 기사에서

 

“24일 가상 화폐 거래소 등록이 마감되지만, 여전히 222만명에 달하는 투자자들이 등록 신고를 하지 못해 정상 영업을 계속할 수 없는 거래소를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들의 투자 예치금은 23000억원에 달한다.”고 보도하였습니다.

 


2. 동 보도 내용에 대한 입장

 

금융위 금융정보분석원은 9.22일 기준, 6 가상자산사업자의 신고를 접수*하였고, 이 중 1개사(업비트)에 대해 신고수리를 결정하였으며,

 

 * 거래업자 : 업비트(8.20), 빗썸(9.9), 코인원, 코빗(9.10), 플라이빗(9.17)

   기타(지갑서비스 또는 보관관리업자) : 한국디지털에셋(9.17)

 

이 외에도, 정보보호 관리체계(ISMS) 인증을 획득한 거래업자(25) 21개 거래업자가 코인마켓 영업 신고접수를 위한 사전상담을 진행하고 있어, 대부분이 신고 접수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 가상자산사업자 신고 현황(9.23일 기준) >

ISMS 통과

신고접수

신고 사전상담

거래업자

4

4

-

25

1

21

지갑보관관리업자

14

1

10

합계

43

6

31

 

금융위-금감원 합동으로 영업종료 공지일인 9.17 이후 확인 결과, 실명계정을 확보한 4개사를 제외한 거래업자의 경우 원화마켓 종료 또는 영업종료를 안내하고 있음을 확인하였으며,

 

이용자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하여 권고한 영업종료 절차*따라 이용자들의 예치금 및 가상자산이 반환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 영업종료 관련 이용자 피해 최소화를 위한 사업자 권고사항(8.18, 9.13)

 

또한, 미신고 사업자의 횡령, 인출지연 등 불법행위가 발생할 경우 ·경 등 수사기관에서 즉시 대응할 수 있도록 공조체제를 갖추고 있으며 피해신고센터(FIU, 금감원, 경찰 등)를 운영중에 있습니다.

 

정부는 신고기한 마감일을 전후하여 발생할 수 있는 이용자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대응해 나가겠습니다.

첨부파일 (2)첨부파일 열림
210922 (보도설명)조선일보 가상자산사업자 관련_FN.hwp (307 KB) 파일다운로드
210922 (보도설명)조선일보 가상자산사업자 관련_FN.pdf (165 KB) 파일다운로드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