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상호저축은행, 여신전문금융업, 상호금융업의 리스크 관리를 위한「상호저축은행업감독규정」,「여신전문금융업감독규정」,「상호금융업감독규정」개정안 금융위 의결
2022-03-02 조회수 : 17551
담당부서중소금융과 담당자윤송이 사무관 연락처02-2100-2983


< 개정안 주요 내용 >

 

□ 제2금융권(상호저축은행, 여신금융전문업, 상호금융)의 한도성 여신 미사용 잔액, 지급보증에 대한 대손충당금 적립 근거를 마련

 

구 분

한도성 여신 미사용액

지급보증

현 행

개 선

현 행

개 선

상호저축은행

대손충당금 X

대손충당금 ○

대손충당금 ○

(좌 동)

여신전문

금융

신용

카드

신용판매, 카드대출

대손충당금 ○

(좌 동)

부동산PF

채무보증만 대손충당금

적립

모든 지급보증에 대손충당금적립

기타 한도성 여신

대손충당금 X

대손충당금 ○

비카드

한도성 여신

상호금융

해당없음


 

1

 

추진 배경

 

□ 지난‘21.4.29일「가계부채 관리방안」을 통해 제2금융권의 한도성 여신과 지급보증에 대한 충당금 적립을 강화하여 위험관리를 체계화하고, 업권간 일관성*을 제고하기 위한 제도개선 방안을 발표하였습니다.

 

 * 은행·보험은 한도성 여신 미사용 잔액과 지급보증에 대해 충당금을 이미 적립 중


ㅇ 이에 대한 후속조치로, 제2금융권 한도성 여신 미사용잔액, 지급보증에 대손충당금을 적립하도록 「상호저축은행업감독규정」,「여신전문금융업감독규정」,「상호금융업감독규정을 일부 개정하였습니다.

 


2

 

주요 내용

 

[1] 한도성 여신 미사용 잔액에 대한 대손충당금 적립

 

(현행) 제2금융권 중 신용카드사의 신용판매, 카드대출 미사용약정에 대해서만 대손충당금을 적립하도록 규정

 

 * 은행, 보험업권은 대출 미사용금액 등에 대해 신용환산율을 적용하여 대손충당금을 적립하는 것을 의무화하고 있음

 

- 여신전문금융업(이하 “여전사”)의 경우 신용카드사 비회원에 대한 신용대출 등 기타 한도성 여신 미사용 잔액비카드사한도성 여신 미사용 잔액에 대해서는 대손충당금을 적립하지 않고 있음

 

- 상호저축은행, 상호금융업권도 한도성 여신 미사용 잔액에 대해 대손충당금을 적립하지 않고 있음

 

(개선) 제2금융권의 건전성 강화, 업권간 규제차이 개선 등을 위해 한도성 여신 미사용 잔액에 대한 대손충당금 적립 근거를 마련

 

 ※ 신용환산율은 은행, 보험업권과 동일하게 40%를 적용(신용판매, 카드대출도 50%에서 40%로 일괄 적용)

 

< 제2금융권 한도성 여신 미사용 잔액 대손충당금 적립방안 >

구 분

현 행

개 선

 

신용환산율 조정 일정

 

상호저축은행

X

(‘22) 20% → (‘23) 40%

여전사

신용

카드

신용판매, 카드대출

(좌 동)

(현재 50%) → (‘23) 40%

기타 한도성 여신

(비회원 신용대출 등)

X

(‘22) 20% → (‘23) 40%

비카드

한도성 여신

(사업자 운영자금 대출 등)

X

(‘22) 20% → (‘23) 40%

상호금융

X

(‘22) 20% → (‘23) 30% → (‘24) 40%


[2] 지급보증에 대한 대손충당금 적립

 

(현행) 여전사의 경우 부동산프로젝트파이낸싱(이하“부동산 PF”) 관련 채무보증에만 대손충당금 적립 규정이 있고, 부동산 PF 이외 지급보증*에는 관련 규제가 없어 규제차이 존재

 

 ※ 상호저축은행은 지급보증에 대한 대손충당금 규제가 이미 있으며, 상호금융업권은 지급보증이 제한되어 있어 대손충당금 규제가 불필요함

 

() 규제형평 측면에서 여전사의 부동산 PF 이외 지급보증에 대해서도 대손충당금(신용환산율 100%)을 적립하도록 개선

 

< 2금융권 지급보증 대손충당금 적립방안 >

구 분

현 행

개 선

상호저축은행

(좌 동)

여전사

부동산 PF

(좌 동)

부동산 PF 이외

(자회사 관련 지급보증 등)

X

 


3

 

향후 일정

 

□ 오늘 금융위원회에서 의결된 「상호저축은행업감독규정」,「여신전문금융업감독규정」,「상호금융업감독규정」개정안은 2022년 7월 1일부터 시행합니다.

 

ㅇ 다만, 대손충당금 추가 적립에 따른 부담을 최소화하도록 한도성 여신 미사용액에 대한 신용환산율을 단계적으로 상향*하겠습니다.

 

 * (상호저축은행·여전사) ’22년20%→’23년40%

   (상호금융) ’22년20%→’23년30% → ‘24년 40%

 

□ 또한 업권별 시행세칙 개정을 통해 상호저축은행, 여전사, 상호금융의 자본비율* 산식에 금번에 개정된 대손충당금 규정이 반영되도록 개선하겠습니다.

 

 * (상호저축은행) BIS 비율, (여전사) 조정자기자본비율, (상호금융) 순자본비율

첨부파일 (2)첨부파일 열림
220302 (보도자료) 상호저축은행업 여신전문금융업 상호금융업감독규정 개정.hwp (309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20302 (보도자료) 상호저축은행업 여신전문금융업 상호금융업감독규정 개정.pdf (222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