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내용 바로가기

eg(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참고] 금융시장 현황 점검회의 개최 - 회사채·CP 단기자금시장 동향, 시장안정대책 지원실적 및 ʼ23년 지원계획 논의 -
2023-01-12 조회수 : 22738
담당부서금융시장분석과 담당자이정찬 사무관 연락처02-2100-2854

□ ‘23.1.12일 금융위원회김소영 부위원장 주재로 금감원·정책금융기관 등과 함께 금융시장 현황 점검회의를 개최하여,

 

ㅇ 최근 회사채·CP 단기자금시장 동향 및 시장안정대책 지원실적을 점검하고 ʼ23년 시장안정대책 지원계획을 공유·논의하였습니다.

 

 ▪ (일시·장소) ‘23.1.12일(목) 09:10, 정부서울청사 16F 대회의실

 

 ▪ (참석자) 금융위원회(부위원장, 상임위원, 금융정책국장 등), 금융감독원(수석부원장, 부원장보, 감독총괄국장 등), 산은·기은·신보 부기관장

 

□ 오늘 회의에서 참석자들은 회사채·CP 금리하향세가* 지속되고 있으며,

 

ㅇ 특히, 우량물 중심으로 매입수요가 발행규모를 넘어서는개선세가 확연해지고 있다고 평가하였습니다.

 

 * 회사채금리(AA- 3y, %) : (ʼ22.10.21.) 5.73年高, (11.30.) 5.44, (ʼ23.1.11.) 4.78
   CP(A1 3M) 금리(%, 전일비 bp) : (ʼ22.11.30.) 5.53(+1), (12.9.) 5.54年高(-), (ʼ23.1.11.) 4.90(△4)

 

ㅇ 또한, 최근의 시장안정세를 보다 확고히하기 위해 시장안정 프로그램의 적극적인 집행을 지속하고,

 

- 비우량 회사채·CP까지 안정세가 확산될 수 있도록 우량물 개선효과를 보다 촉진하고, 비우량물 지원도 강화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의견을 모았습니다.


□ 현재 운영중인 시장안정프로그램은 총 40조원 이상의 충분한 지원여력을 보유하고 있는만큼 향후에도 적극적으로 운영해 나갈 계획입니다.

 

채권시장안정펀드는 현재 약 6.4조원의 지원여력(+9조원 추가 캐피탈콜 가능)을 보유하고 있으며,

 

- 현행과 같이 우량물 중심으로 시장수요를 뒷받침하되, 시장상황을 보아가며 지원대상 및 규모 확대 등을 검토하겠습니다.

 

산은·기은의 회사채·CP매입프로그램은 현재 약 7.6조원지원여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 향후에도 비우량회사채 등을 중심으로 적극적으로 매입할 계획입니다.

 

③ 회사채발행을 지원하는 신보의 P-CBO는 확대 개편하여 5조원을 신규 공급할 계획이며, 지원대상도 확대*하여 운영할 예정입니다.

 

 * 일반기업 BB-이상, 여전사 BBB-이상(기존 A-에서 BBB-까지 지원대상 확대)

 

증권사·건설사 보증 PF-ABCP 매입프로그램도 각 1.3조원, 0.9조원*지원여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지속 지원할 계획입니다.

 

 * ② 회사채·CP매입프로그램 지원여력에 포함

 

⑤ 「브릿지론 → 본PF」 전환을 지원하는 사업자보증(현재 약 12.9조원 지원여력)과 함께 「PF-ABCP단기대출장기」 전환을 지원하는 사업자보증도 ʼ23.1월중 신설·운영하여 정상사업장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겠습니다.

 

증권금융 등을 통한 증권사 유동성 지원프로그램도 지속 운영할 계획입니다.

 

□ 한편, 금일 회의에서는 위기상황에 대비한 금융권 스트레스테스트 결과도 금융당국간 공유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하였습니다.

 

ㅇ 현재는 위기시에도 개별회사의 문제가 시스템리스크로 확산될 가능성은 낮은 상황이지만, 금년에도 불확실성이 높은만큼 향후에도 면밀히 모니터링·점검해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김소영 부위원장은 2023년에도 금융당국은 금융시장 현황 점검회의상시 개최하여, 유관기관·금융업권 등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시장상황을 꼼꼼하게 점검하고 필요시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임을 밝혔습니다.

 

ㅇ 또한, 현재 운영중인 시장안정프로그램적극적으로 운영하여 현재의 시장안정세가 더욱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하였으며,

 

ㅇ 한편으로는 시장불안이 재확산될 경우를 대비하여 기존 프로그램의 지원대상규모 확대, 추가적인 지원프로그램 가동 등도 선제적으로 준비해 나가야 한다고 언급하였습니다.

 

ㅇ 특히, 부동산 PF에 대해서도 관계기관·업계·시장전문가 등과 함께 미리미리 세심하게 검토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였습니다.


ㅇ 아울러 2023년에는 실물리스크의 금융전이, 미국 등 선진국뿐 아니라 신흥국 등 해외발 리스크의 확대새로운 리스크의 발현에도 유의해야 한다고 언급하였습니다.

첨부파일 (3)첨부파일 열림
230112 (보도참고) 금융시장 현황 점검회의 개최.hwp (297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0112 (보도참고) 금융시장 현황 점검회의 개최.pdf (260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0112 (보도참고) 금융시장 현황 점검회의 개최.hwpx (339 KB) 파일다운로드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