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내용 바로가기

eg(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설명] 3.8일자 SBSBIZ 기사 “영끌족 청년 4,900명 724억 이자탕감”과 관련하여 설명드립니다.
2023-03-09 조회수 : 15037
담당부서서민금융과 담당자김경문 사무관 연락처02-2100-2612

1. 기사내용

 

□ SBS biz는 3.8일 “영끌족 청년 4,900명 724억 이자탕감” 제하 기사에서 “청년 신속특례제도가 영끌족까지 도와주냐는 논란도 불거졌는데 지원받은 청년수가 5천명에 육박”한다고 보도하였습니다.



2. 동 보도내용에 대한 금융위의 입장

 

□ 현재 금융회사, 신복위, 법원 등을 통해 부실이 발생했거나 발생우려가 있는 취약차주에 대해서는 상시적으로 채무조정 제도운영*되고 있습니다.

 

 * (금융회사) 개인사업자119, (신복위) 신속채무조정, 프리워크아웃, 개인워크아웃, (법원) 개인회생, 파산 등

 

ㅇ 특히, 지난해 9월부터 신용평점 하위 20%의 정상적인 금융거래(대출, 카드발급 등)가 어려운 저신용, 연체(우려) 청년의 신속한 재기를 위한 신속채무조정 특례를 운영중에 있습니다.

 

ㅇ 이는, 별도 지원없이는 원금상환이 어려운 차주에 대해 천천히 낮은 금리로 원금을 전액 성실상환할 수 있도록 유도하기 위한 것입니다.

 

□ 금년중에도 상환능력이 현저히 낮은 취약계층을 위해 채무조정 지원방안을 추진할 예정입니다.

 

신속채무조정 특례의 대상을 신용평점 하위 20% 저신용 청년에서 전연령 저신용자로 확대하고,

 

ㅇ 기초생활수급자·고령자 등 상환여력이 현저히 부족한 차주의 경우, 연체 90일 이전이라도 원금감면 등 채무조정 지원을 확대합니다.

 

□ 이러한 지원방안들은 신복위의 상시적 채무조정 제도와 동일선상에서 채무조정일반원칙에 따라 채무조정지원하는 것으로,

 

ㅇ 누구든지 대출상환어려움을 겪는 부실(우려)차주라면 실직, 생계, 학업, 투병, 투자 등 이유를 불문하고 채무조정 제도이용할 수 있으며,


ㅇ 채무조정은 정부의 예산이 투입되는 것은 아니며, 금융회사의 동의를 전제로 이뤄지는 것으로* 이자 감면분은 해당 대출을 취급한 금융회사가 부담하게 됩니다.


 * 신복위는 금융권과 자체적으로 마련·체결한 「신용회복지원협약」에 따라 금융회사 동의 하에 채무조정을 지원하는 기관

첨부파일 (3)첨부파일 열림
230309 (보도설명) 3.9일자 SBSBIZ 기사 “영끌족 청년 4900명 724억 이자탕감과 관련하여 설명드립니다.pdf (181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0309 (보도설명) 3.9일자 SBSBIZ 기사 “영끌족 청년 4900명 724억 이자탕감과 관련하여 설명드립니다..hwp (239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0309 (보도설명) 3.9일자 SBSBIZ 기사 “영끌족 청년 4900명 724억 이자탕감과 관련하여 설명드립니다.hwpx (264 KB) 파일다운로드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