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내용 바로가기

eg(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자료] 지식재산(IP) 금융, 역동적인 혁신성장을 지원합니다! - 금융위원회‧특허청, 「제5회 지식재산 금융포럼」 공동 개최(11.13) -
2023-11-13 조회수 : 31711
담당부서산업금융과 담당자박진우 사무관 연락처02-2100-2865

 금융위원회(위원장 김주현)와 특허청(청장 이인실)은 11월 13일(월) 오후 2시 글래드 여의도(서울 영등포구) 그랜드볼룸에서 「제5회 지식재산 금융포럼」을 개최했다.


<제5회 지식재산 금융포럼: IP금융 활성화 방안 모색 및 현장 목소리 청취>


 ‘역동적 혁신성장을 위한 교두보, 지식재산 금융’을 주제로 진행된 포럼에는,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이인실 특허청장을 비롯해, 은행, 투자기관, 보증기관, 발명 등의 평가기관 및 IP금융에 관심 있는 기업 관계자 등 총 120여명이 참석했다. 


 포럼은 지식재산 금융의 역할과 국제 동향 등을 공유하여 IP금융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 금융기관‧기업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기 위해 개최됐다.


 구체적으로는 ▴차세대 기술산업 발전과 IP금융의 역할, ▴초거대언어모델의 현황과 이슈, IP금융을 중심으로, ▴IP금융과 함께하는 핀테크 기업의 새로운 도약 등이 논의됐다. 


<'22년 지식재산 금융규모 8조원 육박...5,330개 중소·벤처기업이 활용>


 그간 정부는 지식재산 금융*을 활성화해 기술력이 뛰어나도 물적 담보나 신용 부족으로 인해 자금난을 겪는 중소‧벤처기업 등이 지식재산을 활용해 사업자금을 원활히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해왔다.


 * 지식재산 금융 : 지식재산의 가치를 기반으로 한 ①담보대출, ②투자, ③보증대출 등 지식재산을 활용해 자금을 융통하는 금융 활동


 그 결과 지난해 우리나라 지식재산 금융규모는 8조원(잔액기준)에 육박했고, 총 5,330개 중소·벤처기업 등이 지식재산을 활용해 사업자금을 마련할 수 있었다. 


 특히 지식재산 담보대출의 경우 신용등급이 높지 않은 기업(BB+등급 이하)에 대한 대출이 82.1%(’21년 77.7%)에 달해, 우수 특허를 보유했으나 자금력이 부족한 저(低)신용 혁신기업 중심으로 금융지원이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하락하고 있는 잠재성장률을 끌어 올리기 위해서는 혁신기업을 육성하여 경제 성장동력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혁신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IP금융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이인실 특허청장은 “국가산업의 핵심 성장동력인 지식재산과 혁신기업을 지원하는 금융이 결합될 때, 기업 중심의 역동적인 혁신성장을 구현할 수 있다”면서


 “IP금융이 혁신성장의 교두보가 되도록 IP가치평가체계 고도화, IP금융의 대상 확대, 국가산업전략과 연계된 IP투자 등을 추진하고, 금융권, 평가기관 및 기업과 더욱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사진은 행사 후 배포 예정

첨부파일 (3)첨부파일 열림
231113 (보도자료) 지식재산(IP) 금융 역동적인 혁신성장을 지원합니다!.pdf (257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1113 (보도자료) 지식재산(IP) 금융 역동적인 혁신성장을 지원합니다!.hwp (203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1113 (보도자료) 지식재산(IP) 금융 역동적인 혁신성장을 지원합니다!.hwpx (238 KB) 파일다운로드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셨나요?